본문 바로가기

영화

연말 추천 따뜻한 로맨스 영화 노팅힐(Notting Hill) 줄거리, OST, 평가

 

 

연말 추천 따뜻한 로맨스 영화 노팅힐(Notting Hill) 줄거리

윌리엄 태커(휴 그랜트)는 런던의 노팅힐에서 괴짜 독신 친구 스파이크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노팅힐 시장에서 조그만 여행 서점을 운영하는 그에게 비전 있는 미래 계획이나 포부를 설계하는 것은 과분한 일처럼 느껴집니다. 여느 때처럼 평범하고 소박한 조금은 지루한 일상을 보내고 있는 와중 세계적인 영화배우 안나 스콧(줄리아 로버트)가 그의 서점에 들어와 책을 구입해 갑니다. 이 엄청난 우연의 사건을 겪고 윌리엄은 어안이 벙벙해지면 어찌할 바를 모르는 순간을 맞이합니다. 그러다 또 우연히 오렌지 주스를 사서 걸어가는 길에 모퉁이에서 안나와 부딪혀 그녀에게 주스가 쏟아져 버립니다. 윌리엄은 그녀를 근처 자신의 집으로 데리고 가 옷을 갈아입도록 안내합니다. 그런데 안나가 작별 인사를 하고 집 밖으로 나가기 직전 그녀는 갑작스럽게 윌리엄에게 키스합니다. 또다시 어안이 벙벙해진 윌리엄은 당연하게도 그녀의 키스를 잊지 못하게 됩니다. 며칠 후 안나는 전화를 걸어 자신이 지내고 있는 호텔에 윌리엄을 초대합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매니저 몰래 윌리엄 여동생 생일 파티에 가기로 약속합니다. 윌리엄의 친구들과 여동생은 파티 장소에 와 있는 안나를 보고 처음에 그녀가 그 안나 스콧일 줄 생각도 못 하고 있다가 진짜 배우 안나라는 것을 깨닫고는 소리를 지릅니다. 파티에서 윌리엄의 지인들과 따뜻한 시간을 보낸 안나는 파티 후 윌리엄과 산책하며 더 마음의 위안을 받게 되고 둘 사이 로맨틱한 분위기도 형성됩니다. 그렇게 분위기가 무르익어 안나의 호텔 방에 함께 올라가게 되는데 그곳에선 미국에서 안나를 찾아온 그녀의 남자 친구가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윌리엄은 룸서비스 직원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후 그 방을 나와버립니다. 그녀를 잊으려고 노력하지만 안나를 쉽게 잊기는 어려운 윌리엄.

 

6개월쯤 지난 후 윌리엄 앞에 갑자기 안나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무명 시절 찍었던 누드 사진이 갑자기 신문에 공개되어 세상은 난리가 났고 그녀는 엄청난 상처를 입었습니다. 윌리엄은 세상이 조용해질 때까지 그녀를 자신의 집에 머무를 수 있도록 배려하였지만 윌리엄과 함께 살고 있는 친구 스파이크 때문에 자꾸 그녀가 이곳에 머문다는 소문이 퍼져갑니다. 현관문을 열자마자 진을 치고 있던 기자들이 플래시 세례를 퍼부었고 안나는 윌리엄이 자신을 이용해 유명세를 얻으려고 계획한 짓이라고 오해하며 그 집을 떠나버립니다.

 

시간이 또 흘러 또 다른 촬영 일정 때문에 안나가 영국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된 윌리엄이 촬영장으로 그녀를 찾아갑니다. 촬영장에서 또 다시 둘 사이를 갈라놓을 오해가 생기게 되지만 이윽고 둘은 오해를 풀게 되고 안나는 윌리엄에 대한 사랑을 고백합니다. 그런데 이번엔 윌리엄이 두려워집니다. 현실적인 상황, 그녀와의 조건 차이가 너무 심해 상처받기 싫은 마음에 안나의 고백을 거절합니다. 과연 안나와 윌리엄은 서로를 향한 뜨거운 마음을 인정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을까요?

 

OST

영화만큼이나 흥행했던 것이 바로 영화 노팅힐 OST입니다. 대표곡이지 가장 인기 있었던 세곡은 She, No Matter What, When You Say Nothing At All입니다. 

 

She

엘비스 코스텔로(Elvis Costello)가 부른 곡이며 영화 노팅힐에서 안나 스콧의 테마곡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윌리엄의 시각에서 안나를 바라보는 마음이 이런 것이겠구나 하는 내용을 담고 있는 곡입니다. 소박하게 어쩌면 조금은 무료하게 살아가던 윌리엄의 삶에 반짝반짝 빛나는 보석 같은 안나가 나타났고 노래 가사처럼 그녀는 절대 잊을 수 없는 얼굴이 되었기 때문입니다.

 

No matter what

당시 최고 인기를 누렸던 아일랜드의 5인조 보이밴드 보이존(Boy Zome)이 부른 노래입니다. 원래 보이존의 앨범에 수록된 곡이었는데 노팅힐 영화 OST로 수록되며 다시 한번 인기를 얻었습니다. 부드럽고 감미로운 목소리와 멜로디가 매력적인 곡이며 타인들이 우리에게 무엇을 말하든, 우리에게 무엇을 가르치려고 하든 혹은 우리를 공격하든지 간에 나는 우리가 믿는 것만이 진실이라고 생각하며 언제나 당신을 그들로부터 지켜줄 것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When You Say Nothing At All

마찬가지로 아일랜드 보이밴드 보이존의 노래이지만 그룹의 리더 로넌 키팅(Ronan Keating)의 솔로곡입니다. 자신의 솔로 앨범 수록곡인데 영화 OST에도 수록되었습니다. 안나가 공원 벤치에서 윌리엄의 무릎을 베고 누워 둘이 각자 책을 읽는 평화롭고 따뜻한 장면에 등장하는 노래입니다.

 

 

평가

제작기 42백만 달러로 36천만 달러를 벌어들이는 등 엄청난 흥행에 성공한 영화입니다. 휴 그랜트와 줄리아 로버츠의 전성기 시절을 담은 영화라고 할 수 있는데 블록버스터급의 영화도 아니고 잔잔한 로맨스물인데 왜 그들이 이렇게나 오랫동안 정상의 자리에 있는지 확인할 수 있는 작품이기도 합니다.

로맨스 코미디물의 강자 워킹 타이틀에서 제작을 맡았고 러브 액츄얼리어바웃 타임등의 각본을 쓴 리처드 커티스가 각본을 썼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미국 배우인 줄리아 로버츠와 영국 배우인 휴 그랜트가 각각 미국 여자, 영국 남자 배역을 맡아 미국과 영국만이 가지고 있는 특유의 로맨스물을 성사시켰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보통 부자이고 잘 나가는 남자 주인공이 가난하고 생활력 강한 여자 주인공과 사랑에 빠지는 스토리의 영화가 많은데요, 이 영화는 어느 한쪽이 부유한 클리쉐 같은 설정을 유지하되 남자와 여자의 위치를 바꿔놓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휴 그랜트 특유의 얼빵하면서도 부드럽고 재치 있는 매력에 줄리아 로버츠 같은 여자가 흠뻑 빠져들게 되는 느낌이랄까요?

이 영화는 우리나라에서 영어 강습용으로 많이 권장되었던 작품이기도 합니다. 지금 시점에서 보면 20년이 훌쩍 넘은 아주 오래된 작품이지만 일상적 표현이 많이 등장하기도 하고 영국과 미국의 발음과 악센트가 섞여 나오는 작품이기 때문에 영어를 공부하는 사람들에게 매우 적합한 교재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영화 노팅힐의 흥행 이후 실제 런던의 노팅힐 지역은 더더욱 많은 사람이 찾는 관광명소가 되었습니다. 근처 켄싱턴과 더불어 런던에서 조금 한가한 도심 지역을 벗어나면 찾을 수 있는 곳인데요, 주말에 빈티지 시장이 열리고 영화에서 보았던 윌리엄의 서점이라든가 안나와 마주친 길모퉁이 앞에서 사진 찍는 관광객들의 모습을 여전히 많이 찾아볼 수 있는 곳입니다.

어느덧 23년도 마지막을 향해 갑니다. 연말 영화로 제격인 노팅힐, 잔잔하지만 특별한 그들의 사랑 이야기로 따뜻하게 한 해를 마무리해 보는 것도 좋겠습니다.